오늘의 일사일언 > 자유 게시판

본문 바로가기
사이트 내 전체검색

 
  자유 게시판  Home  > 참여 마당 > 자유 게시판 
 

오늘의 일사일언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no_profile 박귀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 (115.♡.130.12) 댓글 0건 조회 21,397회 작성일 13-12-10 15:08

본문

들은 귀는 천년이요-
말한입은 사흘이다--
나느 바닷가에 모래위에 글씨를
ㅆ듯 말하지만
듣는 사람은 쇠 철판에 극씨를
새기듯 들을 때가 있다.
역사가 시작된 이래 칼이나 총에
맞아 죽는 사람보다
혀끝에 맞아 죽는 사람이 더 많다.
들은 귀는 천년이요
말한입은 사흘이다 가 바로 그
뜻이다.
들은귀는 들은 것을 천년동안
기억 하지만
말한 입은 사흘도 못가 말한것을
잊어버리고 만다.
좋은말 따듯한 말 고운 말
한마디
또한 누군가의 가슴에 씨앗처럼
떨어져
뜻밖의 시간에 위로와 용기로
싹이 날 것이다.
모르코 속담에
말이입힌 상처는 칼이 입힌
상처보다 깊다는
말이
있습니다.
내가 한 칭찬 한마디가
상대방의 가슴에 씨앗이 되어
어떻게 크게 자랄지 아무도
모릅니다.
쌀랑한 날씨에..
따뜻한 옷~
따뜻한 말~
 따뜻한 마음~
 느끼며,
 항상 행복 하세요~~~~
 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Total 42건 1 페이지
자유 게시판 목록
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
42 no_profile 마이타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77 2022-04-07
41 no_profile 김정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631 2019-07-30
40 no_profile 장광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957 2018-12-27
39 no_profile 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8538 2016-08-09
38 no_profile 김도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408 2016-07-08
37 no_profile 운영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603 2016-02-27
36 no_profile 박귀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234 2015-01-17
열람중 no_profile 박귀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398 2013-12-10
34 no_profile 박귀옥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113 2013-12-09
33 no_profile 파파라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392 2013-04-13
32 no_profile 윤기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570 2013-03-25
31 no_profile 윤기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838 2013-03-25
게시물 검색

회원로그인

 
 
 
 
 
최근 동영상

 
(사) 호국불교 조계종 관음정사 주지 유심성도 합장
총무원: 부산광역시 부신진구 동성로 133 동연 아미가 3층
Tel: (051) 468-5657 Fax: 051-442-5659 H.P 010-4566-4504
Copyright happybuda.kr All right reserved.     Humansoft